• 인사말
  • 시상부분
  • 행사일정
  • 역대시상식

  • 이벤트
  • 공지사항
  • 청룡뉴스
  • 핸드프린팅

'남우조연상' 진선규, 눈물의 수상 소감 "대장 윤계상 감사"

2017-11-25 22:28:0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진선규가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25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38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이 배우 김혜수와 이선균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날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로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이름이 호명되는 순간부터 눈물을 흘린 진선규는 무대 위에서 "진짜 너무 감사하다"며 눈물을 멈출 줄 몰랐다. 이어 "중국에서 넘어온 사람 아니고 대한민국 국민이다. 여기 오는 것만으로도 너무 떨려서 청심환을 먹고 왔는데 이거 받을 줄 알았으면 하나 더 먹을 걸 그랬다. 진짜 너무 감사하다"고 밝혔다.

진선규는 "40년 동안 도움만 받으면서 살아서 감사한 분이 너무 많다"며 고마운 이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특히 "친구들이 제 코가 낮아서 안 된다고 코 세워준다고 계까지 하는 친구들이다. 진짜 고맙다"며 재치 있는 소감으로 웃음을 안겼다.

또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들을 언급했다. 그는 "같이 연기하면서 너무 큰 힘을 준 마동석과 형사팀, 나와 같이 동고동락했던 양태 김성규랑 대장 장첸 윤계상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