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사말
  • 시상부분
  • 행사일정
  • 역대시상식

  • 이벤트
  • 공지사항
  • 청룡뉴스
  • 핸드프린팅

[청룡영화상]'소원'-황정민-한효주가 주인공, '소원' 스타상까지 4관왕 최다수상(종합)

2013-11-22 23:43:25


[포토] '소원' 이준익 감독, '최우수 작품상 감사합니다'
제34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이 22일 서울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에 전당에서 열렸다.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한 소원의 이준익 감독이 소감을 말하고 있다.
조병관 기자 rainmaker@sportschosun.com/2013.11.22/
영화 '소원'이 최우수 작품상의 영광을 안았다.

'소원'은 22일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34회 청룡 영화상' 시상식에서 최우수작품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연출을 맡은 이준익 감독은 "의외로 감사합니다"라고 수상 인사했다. 주연배우 설경구 역시 "저도 깜짝 놀랐습니다. 아직 2개 영화관에서 하고 있는데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말했고 엄지원은 연신 눈물을 흘리며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눈물의 소감을 전해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남우주연상은 '신세계'의 황정민이, 여우주연상은 '감시자들' 한효주에게 돌아갔다. 황정민은 "우선 후보에 올랐던 선배 후배 동료들에게 박수 한번 보내주세요. 제가 2005년 '너는 내운명'때 상을 받았다. 밥상 소감해서 받으면 무슨 소감을 해야하나 걱정을 많이 했다"고 웃으며 "영화를 하다보니 고마운 사람이 가면 갈수록 는다. 여전히 황정민의 운명이 저희 집사람에게 감사하다"며 "열심히 하겠다. 좋은 배우 되겠다. 사랑합니다. 여러분"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효주는 "너무나도 멋지고 훌륭하신 선배님들과 함께 오른 것도 놀라운데 이런 큰 상을 받아 놀랍고 무섭다"며 "이 자리에 서있게 된 것은 내 능력보다 더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서 그런 것 같다. 앞으로 더 열심히 잘하는 배우되겠다"고 소감을 맺었다.

감독상은 '설국열차'의 봉준호 감독이 수상했다. 하지만 봉 감독은 아르헨티나 해양 항구도시 마르델 플라타 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가있는 덕분에 '설국열차'의 제작자인 박찬욱 감독이 대리수상했다."부러워죽겠다"고 운을 뗀 박 감독은 "이런 수상까지 선배한테 시켜서 얄밉다"고 웃으며 "나도 '올드보이' 재개봉으로 바쁘다"고 웃으며 "내가 '설국열차'에서 제일 좋아하는 장면은 송강호가 옆을 가리키면서 '너무 오랫동안 닫혀있어 벽인줄 알지만 사실 문이다'라는 부분이다. 여러분들도 벽인줄 알던 문을 꼭 찾았으면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우조연상은 '관상'의 이정재가, 여우조연상은 '소원'의 라미란이 수상했다. 신인남우상은 '화이'의 여진구가, 신인여우상은 '마이 라띠마'에 박지수가 받았다. 신인감독상은 '더 테러 라이브'의 김병우 감독이 수상했다.

또 이병헌과 김민희 설경구 공효진이 청정원 인기스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다음은 수상자 명단

최우수작품상 소원

남녀주연상 황정민(신세계) 한효주(감시자들)

감독상 봉준호(설국열차)

남녀조연상 이정재(관상) 라미란(소원)

청정원 인기스타상 이병헌 김민희 설경구 공효진

청정원 단편영화상 전효정 감독(미자)

남녀신인상 여진구(화이) 박지수(마이 라띠마)

신인감독상 김병우(더 테러 라이브)

한국영화 최다관객상 '7번방의 선물'

기술상 정성진(미스터고)

조명상 김성관(베를린)

촬영상 최영환 (베를린)

음악상 모그(화이)

미술상 앙드레 넥바실(설국열차)

각본상 조중훈 김지혜(소원)